유방암의 현대적 수술은 1894년 윌리암 할스테드가 시도한 근치적 유방절제술 (radical mastectomy)이
효시가 됩니다. 그는 유방암이 림프관을 따라 국소적으로 전이된다고 생각하고, 유방, 유방 위의 피부, 흉근 및
액와 내용물의 전부를 절제해냈습니다. 이 수술식은 대다수 유방암, 특히 20세기 초에 볼 수 있는 진행된
유방암 환자들에게 표준 시술법으로서 효과적인 국소치료 방법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1940년에서 1943년까지 미국 뉴욕 메모리얼 병원에서 유방암 환자 1,640명 중 89%에서 근치적 유방
절제술을 시행한 연구결과는 수술을 시행한 1,458명의 환자 중 단지 13%의 환자만이 30년 간 무병 생존율을
기록하였고 57%의 환자가 유방암으로 사망하였습니다. 이러한 근치적 유방절제술의 실패 원인으로 당시에는
유방에서 배액되는 모든 림프절을 절제하지 못했기 때문이라 생각했고 유방의 25% 정도는 내유림프절
(internal mammary node)로 배액된다는 사실이 밝혀졌기 때문에, 이를 바탕으로 확장 근치적 유방절제술
(extended radical mastectomy)이 고안되었습니다. 하지만 이런 근치적인 수술방식으로도 생존기간이 연장
되지 못하였던 점에서 근치적 유방절제술의 효율성 효용성에 대한 의구심이 일어났습니다.

그래서 유방암의 근치수술 후 재발하는 이유가 외과적으로 불충분하게 절제했다기보다는, 수술 당시 이미
암세포가 전신적으로 퍼져 있었기 때문이라는 이론이 확립되었고 변형 근치적 유방절제술(modified radical
mastectomy)이 각광받게 되었습니다. 변형 근치적 유방절제술은 현재 유방암 환자에게 가장 많이 시행되는 술식입니다.
변형 근치적 유방절제술이라는 용어는 여러 술식을 포함하나, 공통적으로 유방, 흉근의 근막 및 액와림프절을
절제해내므로. 일견 근치적 유방절제술과 흡사해 보이나 Halsted식의 대흉근 절제를 시행하지 않는 점이
다릅니다.

1970년대 이후에는 근치적 유방절제술이 필요한 흉근 및 흉근의 근막을 침윤하는 진행성 암의 빈도가 줄어
들어 대부분의 환자에서 변형 근치적 유방절제술이 가능해졌습니다. 이 술식의 효용성은 전향적인 연구 결과
에서도 밝혀졌습니다. 맨체스터 연구에 의하면 534명의 1기 및 2기 유방암 환자에서 임의 추출방식으로 변형
근치적 유방절제술 또는 근치적 유방절제술을 시행한 경우 5년 후 생존기간, 무병 생존기간 및 국소 재발률에
양 수술방식간에 차이가 없었습니다. 이는 변형 근치적 유방 절제술이 근치적 유방절제술보다 적은 범위의
수술을 시행하고도 동일한 치료효과를 나타내는 것을 의미합니다.

현재는 근치적 유방절제술은 거의 시행하지 않습니다. 흉근 근막이 조직 생검시 손상을 받았거나 암종이 흉근
근막이나 흉근을 침범하였다면, 절제연에 암세포가 남아 있지 않게 흉근의 일부를 절제해내며. 또한 흉근의
상당 부분을 침범하는 큰 암종은 일차 치료로 근치적 유방절제술보다는 항암요법이나 방사선치료를 먼저 시행
하기도 합니다.
일차 항암치료나 방사선 치료에 효과가 있으면 대부분 변형 근치적 유방절제술로 치료가 가능합니다.
맨위로